달력

062017  이전 다음
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1
  • 2
  • 3
  • 4
  • 5
  • 6
  • 7
  • 8
  • 9
  • 10
  • 11
  • 12
  • 13
  • 14
  • 15
  • 16
  • 17
  • 18
  • 19
  • 20
  • 21
  • 22
  • 23
  • 24
  • 25
  • 26
  • 27
  • 28
  • 29
  • 30
  •  


나는_

너가 다시 돌아올꺼라 생각해서

한참을 그자리에 주저 앉아 울고  있었거든..

 

너는_

내가 너를 잡아줄거라거 생각해서

뒤도 돌아보지 않고 그렇게 걸었던 거구나..

 

그럼이젠..

넌 아무리 화가나도 열걸음만 걷고 다시 돌아와...

난 아무리 무서워도 너를 붙잡고 절대 놓지 않을께..




이 글을 보는 순간,
왜 이리 마음에 와닿는 건지...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
Creative Commons License
Posted by 박하구름

티스토리 툴바